라이프시맨틱스 소식

2018년 01월 29일

과기부장관 초청 간담회 참석

[뉴스토마토 김나볏 기자] 중소기업인들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함께 모여 중소·벤처기업계 정책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가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중기인들은 중기의 4차 산업혁명 대응역량 제고 방안과 공정한 소프트웨어(SW) 생태계 조성 등을 건의했고 과기부 장관은 이같은 의견을 적극적으로 검토하는 한편 '알면서도 해결하지 못한 문제들'을 뿌리뽑겠다고 화답했다.

2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이사회회의실에서 중기중앙회 주관으로 열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초청 중소기업인 간담회'에서 중기인들은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중소·벤처기업계 현장애로와 정책과제를 건의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성명기 이노비즈협회장을 비롯한 중소·벤처기업계 대표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를 통해 중기인들은 ▲4차 산업혁명 대응역량 제고 ▲공정한 소프트웨어(SW) 생태계 조성 ▲R&D지원 확대 ▲법·제도 개선 4개 분야에 대한 총 19개의 정책과제와 개선요구사항을 전달했다.

(중략)

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의 경우 "유전자 데이터, 웨어러블이나 스마트 기기에서 만들어지는 라이프 관련 데이트 등 이제 축적되기 시작한 새로운 데이터를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에 대한 가이드라인 제시가 필요하다"며 기축 데이터와 신규 데이터가 섞이면 여러 이슈가 생기므로 각각을 분리해서 이야기했으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또한 "융복합 분야의 경우 소관부처의 유권해석에 기대고 있는 부분이 많다"며 긍정적 유권해석의 필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하략)



top